• 최종편집 2020-08-04(화)
 

나는 이십 대 후반, 삼십 대 초반 일본에서 공부하던 시절로 생각이 되돌아간다. 

 

집이 고양시이지만  통진읍에 원룸을 얻었다. 

 

홀아비 아닌 홀아비로 생활한 지 어언 3년,

 

아니 요즘 말로 졸혼이다.

 

격주로 한 번씩 빨랫감 몽땅 싸서 집에 가져가지만 음식은 통진 원룸에서 만들어 먹는다.

 

젊은 날 일본 생활, 게으른 탓도 있지만, 음식 솜씨 시원찮아 밥 한 공기, 김치, 잘해야 계란후라이 정도였다.

 

R1280x01.jpg
햄 야채볶음
R1280x0.jpg
굴국

 

요즘 식단은 젊은 날에 비해 나아졌지만 우유, 콘프레이크, 샐러드, 계란후라이. 

 

60대 중반에 20대 후반의 생활로 돌아간 것 같아 기분 씁쓰레하다.

 

몸과 마음 20대에 비해 약해졌지만 일상은 원치 않은 60대 청춘이다. 

 

글 사진= 편의점 아재 유기호

태그

전체댓글 0

  • 866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대 같은 60대 청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