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4(화)
 

LG전자는 지난 10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에 전자식 마스크 2천개를 전달했다.


LG전자는 지난 10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에 전자식 마스크 2천개를 전달했다.

LG의 전자식 마스크에는 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특허 기술·비법이 담겨있다고 알려졌다. 마스크 앞면에 교체가 가능한 헤파필터(H13등급) 2개가 있어서, 사용자는 헤파필터를 통과한 공기를 흡입하게 된다.


전자식 마스크로 유입되는 공기의 양은 헤파필터 아래에 장착된 초소형 팬이 조절한다. 마스크에는 압력을 감지하는 센서와 호흡 인지 알고리즘을 적용, 사용자 호흡에 맞춰 공기량과 팬 속도를 조절한다. 말 그대로 공기청정기 기능을 탑재한 마스크다. 


LG전자는 얼굴 형태에 잘 맞는 마스크를 설계하기 위해 고려대 산업경영공학부 인간공학연구실과 공동으로 안면 유형을 분석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마스크는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으로부터 전자파가 일정 수준 이하라는 전장기장 환경인증을 받았다.


LG전자는 전자식 마스크를 의료진에 이어 항상 마스크를 쓰고 일하는 공공기관 근무자 등에게도 기부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일반에 판매하는 시기와 방법, 가격 등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태그

전체댓글 0

  • 7752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LG전자, 공기청정 기능 전자식 마스크 2천대 기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