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4(금)
 

연합뉴스 본사 14층에 입주한 현대종합상사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현대종합상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직원 1명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확진 판정을 받은 직원은 전날 저녁 병원에서 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종합상사는 서울 종로구 연합뉴스 빌딩에 입주해 있다. 같은 건물에 있는 연합뉴스와 연합뉴스TV는 1층 로비와 지하 1층, 계단, 17층 등 공용구역에 대한 방역작업에 들어갔고 직원들에게는 건물 내 이동을 자제하고 사무실 내 마스크 등을 착용하고 대기하라고 안내했다. 

 

현대종합상사 관계자는 "이날부터 2교대 재택을 시행했는데 확진자가 나와 추가적인 조치를 취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재 공용 공간 방역을 진행하는 등 매뉴얼대로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8003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현대종합상사 직원 확진, 같은 건물 연합뉴스도 비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