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6(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6일 오후 10시 30분 기준으로 태풍 '하이선'은 일본 가고시마 서남서쪽 약 120km 부근 해상에서 동해를 향해 북북서진 중이라고 밝혔다. 


기상청은 6일 “태풍 하이선은 오후 3시 현재 일본 규슈 가고시마에서 240㎞ 떨어진 29도의 고온수역대에서 중심기압 945헥토파스칼, 중심 최대풍속 초속 45m(시속 162㎞)의 매우 강한 태풍 세력을 유지한 채 시속 30㎞의 속도로 북북서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Adjustments (55).jpg
태풍 하이선 위성사진 9월 6일 23시 현재(출처=윈디웨더)

 

하이선은 7일 새벽 4시께면 일본 규슈 나가사키 인근 해안으로 상륙해 관통한 뒤 오전 9시께면 부산 동쪽 동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때 태풍은 일본에 상륙하면서 다소 약해지겠지만 여전히 중심기압 960헥토파스칼, 중심 최대 풍속 초속 39m(시속 140㎞)의 강한 강도일 것으로 전망된다.


이후 태풍은 오후 3시께 강원 강릉 해안에서 동쪽으로 90㎞ 떨어진 곳으로 북상해 8일 새벽 1시께에는 북한 청진 인근 해안으로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울산 북구 아파트 860가구가 정전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또 전국 9개 공항 항공기 94편이 결항됐으며 여객선 87개 항로 115척의 발이 묶였다.

 

태풍 하이선이 먼저 상륙하는 일본 규슈 지역은 이미 비상이다. 일본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6일 오후 2시 30분 현재 태풍 하이선의 북상으로 규슈(九州) 지역 3개 현(縣) 약 53만명의 주민에게 즉시 대피하라는 지시가 내려졌다고 전해졌다.  


2312.png
제10호 태풍 하이선 예상진로(9월 6일 14시 50분 현재, 자료=기상청)

 

제10호 태풍 하이선은 발생 직후 국내 내륙 방향으로 올라올 것으로 예상했던 것과는 달리 6일 일본 남서부 지역으로 접근하는 가운데 규슈(九州) 3개 현(縣)인 가고시마(鹿兒島)현, 나가사키(長崎)현, 구마모토(熊本)현의 주민 53만명 이상에게 피난 지시가 내려졌다.


일본 기상청은 하이선이 6일 밤부터 7일에 걸쳐 규슈에 상당히 접근하고 있다고 알리면서 지금까지 경험한 적이 없는 기록적인 강풍과 파도, 폭우가 우려된다며 최대 수준의 경계를 당부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10호 태풍 하이선은 중심기압은 935hPa(헥토파스칼)로 6일 오전 5시 시점과 비교해 15hPa 상승했고, 움직이는 속도는 10㎞가량 빨라졌다. 태풍의 위력은 다소 약해졌지만, 여전히 중심 최대풍속은 초속 45m, 순간 최대풍속은 초속 65m에 달한다.


일본의 일부 지역에선 이미 정전 등의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6일 오후 2시 기준 가고시마현의 2만8천80가구, 오키나와(沖繩)현의 2천670가구가 정전 피해를 입었다.


북상하고 있는 하이선은 7일 오전 9시 부산에 가장 근접할 것으로 한국 기상청은 예보했다.

전체댓글 0

  • 263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태풍 하이선, 일본 규슈 통과해 북상 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