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8(토)
 

반부패수사부에서 근무하는 A 검사를 규탄하는 한 국민의 페이스북에 한때 반부패 강력부장이었던 한동훈 검사장이 '좋아요'를 클릭해 눈길을 끌고 있다.

 

231232.jpg
의료사고로 사망한 故 권재희 군의 모친 이나금 씨가 검찰청 앞에서 1인 시워를 하고 있다. 사진=권태훈 제보

 

의료사고로 사망한 故 권대희 군의 형인 권태훈 씨는 본지에 제보를 통해 "수술실 CCTV 설치법(일명 권대희 법) 관련 1인 시위를 이어가고 있는  어머님(이나금) 페이스북에 한동훈 검사장이 '좋아요'를 눌렀다"면서 "좋아야 할지 말아야 할지 모르는 상황"이라고 소감을 전해왔다.


권 씨는 "어머니께서 66일째 법원 앞에서 매일 1인 시위를 진행하신다. 그리고 본인의 페이스북에 1인 시위 관련 내용과 일지를 기록하신다. 이번 주도 어김없이 1인 시위를 진행하며 페이스북에 해당 A 검사를 규탄하던 중,  한동훈 검사가 페이스북 게시물에 '좋아요'를 눌렀다는 사실에 놀랐다"라고 밝혔다.


2222.jpg
한동훈 검사가 의료사고 사망 사건 관련 검사를 성토하는 페이스북에 '좋아요'를 눌러 눈길을 끈다. 이미지=권태훈 제보

 

권 씨와 어머니는 "고위 검사가 이 사건을 인지한다는 것에 의의를 가지고, 의사 편만 든 A 검사에 대한 감찰과 재정신청 인용을 바라며 오늘도 계속 1인 시위를 이어 나가고 있다"라고 전했다.


또한 권 씨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의사 편만을 들어준 A 검사에 대한 감찰과, 故 권대희/故 김성은 사건의 재조사를 촉구하는 청원이 진행 중"이라면서 "관심 가져주시고 청원에 동참해 주시면 정말 감사하겠다"라고 말했다.


권 씨가 올린 국민청원에는 의료사고를 당한 故 권대희 군 사건과 故 김성은 양 사건에서, 현재 반부패 수사부에 근무하는 A 검사가 의사에게 유리하게 사실관계를 편집해서 모두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는 주장이 실려 있다.


권씨는 "대학병원과 보건복지부 등 여러 전문가 감정에서 과실 및 불법이 맞는다는 의견을 모두 배척하고 의사에게 유리하게 사실관계도 편집한 A 검사는 의사 출신"이라면서 "자신의 의료지식을 활용하여, 있는 사실도 의사에게 유리하게 편집하고 수사를 통해 새로운 사실을 밝혀내기는커녕 유족이 제출한 증거조차 축소하기 바빴다"고 폭로했다.


그 결과 사망사고를 일으킨 의사들은 아직 아무도 처벌받지 않았고, 유족들은 자녀를 잃은 슬픔에 더하여 가해자가 전혀 처벌받지 않는 아이러니한 상황으로부터 2차 가해까지 당하여 고통스럽게 살고 있다고 전했다.


권 씨는 국민청원 글에 "이것이 윤석열 검찰총장이 말하던 강자로부터 약자를 보호하고 약자의 눈물을 닦아주는 검찰, 정의로운 검찰, 국민의 검찰인가요? 추미애 장관의 자녀 휴가 문제, 조국 전 장관의 자녀 입시 문제에는 엄청난 수사 인력을 투입하며 일사천리로 기소까지 한 검찰입니다. 그분들의 자녀 문제가 사소하다는 뜻이 아닙니다. 다만 검찰은 평범한 대한민국 청년, 청소년의 죽음을 유명 정치인 자녀의 비위 문제보다 하찮게 여기고 있다는 것이 비통할 따름"이라고 주장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56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검사' 규탄 페북에 '좋아요' 누른 한동훈 검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