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1-18(월)
 

이디야커피의 전통차 3종 쌍화차, 대추차, 생강차가 2030세대의 취향을 사로잡으며 출시 한 달 만에 판매수량 30만잔을 돌파했다. 


[이디야커피] 전통차 3종&호%eb%.jpg
사진=이디야 제공

 

무엇보다 코로나19로 높아진 건강 식재료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 옛 것을 새롭게 즐기는 뉴트로 트렌드가 반영되어 젊은 세대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기획단계에서 커피전문점에서의 전통차 출시에 대한 이견도 있었지만 이디야커피는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 가맹점 수익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이란 판단에 과감히 출시를 결정했고 쌍화차 등 이디야 전통차는 현재 회사 내부에서도 깜짝 놀랄 만큼 흥행몰이 중이다. 


이디야 ‘쌍화차’는 천궁, 백작약, 당귀, 대추, 감초 등 다양한 원재료를 넣어 달콤쌉쌀한 향과 기분 좋은 단맛이 특징으로 다양한 연령층이 즐길 수 있으며 국산 잣과 말린 대추를 올려 씹는 맛과 고소함도 더했다. 


‘대추차’는 국산 대추를 듬뿍 넣어 향긋한 향과 달콤한 맛이 어우러지며, 말린 대추를 더해 씹는 식감까지 즐길 수 있다. ‘생강차’는 국산 생강 특유의 진한 맛에 달콤한 유자와 꿀을 더해 풍부한 향미를 구현했다.


또한 이디야커피가 전통차와 함께 선보인 겨울철 대표 간식 호떡을 활용한 꿀호떡도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디야 ‘꿀호떡’은 쫄깃한 찹쌀 반죽 안에 땅콩 분태를 곁들인 달콤하고 고소한 호떡소를 넣고 노릇노릇하게 구워 추억의 맛을 살렸다.


이디야커피 마케팅본부 김주예 본부장은 “쌍화차와 꿀호떡은 출시와 동시에 온라인과 SNS 등지에서 신선하다는 반응을 불러일으키며 큰 화제를 모았다.”라며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전통차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56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쌍화차 마시는 20대 늘었다” 대추차 생강차도 뜨거운 반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