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8(토)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호평을 받았던 포항 '덮죽'을 표절한 '덮죽덮죽'이 올카인드코퍼레이션에서 운영하는 것으로 밝혀져 논란이 일었다.

 

올카인드코퍼레이션의 프렌차이즈 '덮죽덮죽'은 메뉴 이름에 '골목'을 넣고 시소덮죽, 소문덮죽 등 포항 덮죽집에서 개발한 메뉴 이름을 그대로 사용하는 것은 물론, 업체 소개란에도 '골목식당 메가히트 메뉴인 덮죽', '방송에 소개돼 이미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신 덮죽' 등이란 표현을 사용하며 표절 논란을 불러 일으켰다. 


Adjustments (61).jpg
이미지출처=THE신촌's덮죽 인스타그램

 

지난 9일 포항 덮죽집 사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뺏어가지 말아 주세요. 제발. 수개월의 제 고민이, 수개월의 제 노력이, 그리고 백종원 선생님의 칭찬이. 골목식당에 누가 되지 않길 바라며 보낸 3개월 동안…"이라며 "포항 골목식당 출연 덮죽집은 서울 강남 그 외 지역의 업체와 아무런 관계가 없다"고 호소하면서 표절 시비가 불거졌다. 

 

논란이 확산되자 결국 덮죽덮죽을 운영하는 올카인드코퍼레이션 이상준 대표는 12일 새벽 "이번 본사의 덮죽 프랜차이즈 진행과정에 있어 '메뉴명 표절' 및 '방송관련성 오인할 수 있는 문구'를 표기했다"며 "수개월의 연구와 노력을 통해 덮죽을 개발하신 포항의 신촌's 덮죽 대표님께 너무 큰 상처를 드렸다"고 사과의 글을 올렸다. 

 

이어 “11일 일요일 저녁 직접 대표님을 찾아뵙고 사과를 드리는 게 맞다고 생각하여 포항으로 직접 찾아뵀지만 대면하시는 것을 힘들어하셔 만나뵐 수 없었고 송구스럽게도 본 사과문으로 게시하게 됐다”면서 “모든 잘못을 인정하며 ‘덮죽덮죽’ 브랜드는 금일부로 모든 프랜차이즈 사업을 철수하겠다. 추후에 있어서도 대표님의 상처가 회복될 때까지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마땅히 지켜야 할 상도의를 지키지 않고 대표님께 상처를 드린 점 깊이 반성하며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상도의를 저버린 해당 업체를 강하게 비판했다. 현재 해당 업체의 홈페이지는 접속량이 증가해 차단된 상태다.

태그

전체댓글 0

  • 445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맛집 레시피 표절하다 논란일자 '덮죽덮죽' 사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