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4(금)
 

지난 1일 오전 극단적 선택을 암시한 후 의식 불명 상태로 병원에 이송됐던 '여행에미치다' 조준기 대표가 사망했다. 


조 대표는 혼수상태로 병원에 입원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조 대표의 빈소는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장례식장 10호실에 마련됐다.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조 대표는 지난 1일 오전 11시께 서울 용산구 모처에서 의식이 불명확한 상태로 발견됐다. 조 대표는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조 대표는 1일 오전 10시 30분께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제 더는 그 누구에게도 짐이 되지 않고, 내 갈 길로 떠나려고 한다. 코로나 시국이니 장례식은 가족끼리만 해 달라”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올렸다.


이어 “코로나 시국이니 장례식은 가족끼리만 해주고 지인들 부조는 남은 우리 가족들과 크루들이 잘 살 수 있도록 (자신의 계좌로) 보내놔주면 좋겠다”라며 자신의 계좌번호를 공개했다.


또 조 대표는 음란 동영상 사건에 대해선 “사건은 사건 그 자체만으로 과실을 따져주고, 불필요한 인과들로 불필요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라며 “잘못은 내가 혼자 한 건데, 나머지 19명까지 같이 싸잡아 욕할 필요는 없지 않는가”라고 했다.


조 대표는 댓글에 “모든 비난은 제가 받을테니 다른 사람들한테는 피해주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현재 조 대표의 인스타그램 계정은 삭제됐다.


최근 '여행에 미치다' 공식 계정에 불법촬영 음란물로 보이는 영상을 올렸다가 논란이 됐던 여행에미치다 조준기 대표가 1일 오전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렸다.


1일 여행에 미치다 조준기 대표는 위 사진과 함께 극단적인 선택을 할 것으로 보이는 글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렸다. 

 

조준기 대표는 1일 “모두에게 미안하다. 이제 누구에게도 짐이 되지 않고 내 갈 길로 떠나려 한다”며 “끝까지 이기적일 거니 차라리 미워하고 원망해주길”이라는 글을 올렸다.

 

직접적으로 극단적 선택을 예고한 그는 “모든 사람들에게 이리 부족한 나를 항상 보듬어주고 응원해줘서 고마웠다”며 “얼굴도 못 보고 죄만 짓고 떠나 가슴 아프다. 언젠가 길 위에서 다시 만나자”고 덧붙였다.

 

또한 “코로나 시국이니 장례식을 가족끼리만 해달라”며 가족들과 직원들을 위한 부조금을 받을 은행계좌까지 공개했다.


Adjustments (11).jpg
자료출처=조준기 대표 인스타그램

 

조 대표는 지난달 29일 구독자 40만여 명의 유튜브 채널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에 강원도 평창 양떼목장 소개 글을 게재했다. 이 과정에서 불법 촬영된 것으로 추정되는 성관계 영상이 포함돼 논란이 일었고 사과문을 올렸다가 삭제하고 다시 수정된 사과문을 올리면서 논란이 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현재 여행에 미치다 음란 동영상 사건에 대해 내사에 착수했다.


여행에 미치다는 여행 관련 콘텐츠를 전문적으로 제작하고 각종 플랫폼을 통해 유통하는 커뮤니티로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120만명, 유튜브 채널 구독자가 41만명에 이르는 국내 최대 여행정보 소개 채널이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0

  • 444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행에미치다' 조준기 대표 극단적 선택 9일만에 숨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