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21(수)
 

마스크 착용이 일상이 된 포스트 코로나 시대. 매 시즌 새롭고 다채로운 뷰티 트렌드와 메이크업 컨셉을 주도하던 뷰티 업계에도 침체된 필(必)마스크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뉴 노멀’의 바람이 불고 있다. 


메이크업이 마스크에 묻어나는 불편을 덜어줄 매트한 피부 표현, 외부 유해 환경과 장시간 마스크 착용으로 예민해진 피부 고민을 해소시켜 줄 진정 스킨 케어 제품 군들이 더욱 각광받고 있는 것.


변화된 환경과 생활방식에 맞춰 우리 피부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도와줄 뉴 노멀 뷰티템은 어떤 것이 있는지 알아보자.


◆ 피부메이크업은 밀착시켜 매트하게



1.리얼테크닉스_미라클 스펀%ec%a.jpg
리얼테크닉스의 ‘미라클 컴플렉션 스펀지’

 


코로나 사태 이전까지만해도 베이스 메이크업은 매끄럽고 쫀쫀한 ‘모찌 피부’, 촉촉하게 빛나는 ‘물광 피부’와 같이 수분감 넘치는 표현방식이 각광받아 왔다. 


마스크에 묻어나 쉽게 지워지는 메이크업을 감당하기 힘든 지금은 상상하기 힘든 일이다. 청결함 유지가 필수불가결한 시기에 더럽혀진 마스크를 견디는 것 역시 괴롭긴 마찬가지. 


이 같은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베이스 메이크업의 뉴 노멀은 촉촉한 피부 표현에서 매트함으로 넘어서기 시작했다. 


리얼테크닉스의 ‘미라클 컴플렉션 스펀지’는 촘촘한 밀도의 스펀지 소재가 베이스를 피부에 균일하고 얇게 발라주어 밀착력을 더욱 높여주는 제품으로, 모공 커버 효과와 더불어 메이크업을 더 오래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베이스 메이크업 이후에 마른 상태의 스펀지로 얼굴을 두드려 주면 유분을 자연스럽게 흡수하여 매트하고 보송한 피부 표현을 완성시켜준다.


◆ 예민해진 피부, 회복과 방어를 동시에



2.오드리앤영_아이 라이크 시%e.jpg
오드리앤영의 ‘아이 라이크 시카 바이옴 세럼’

 


하루 종일 얼굴에 밀착되어 있어 피부에 자극을 주고, 착용하는 동안에는 습기와 유분을 가두어 피부 컨디션을 저하시키는 주범인 마스크. 이를 증명하듯 유난히 입가 주변에 트러블이 잦게 발생하곤 한다. 


얼굴 마스크 존의 영역을 넘어서 피부 전체가 예민하게 변해버린 상태를 회복해 줄 진정 케어 제품이 더욱 절실해지는 때. 본래의 피부 상태를 되찾아 줌과 동시에 외부 유해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지키고 방어해 줄 1석 2조의 스킨케어 제품이 더욱 주목받고 있다. 


오드리앤영의 ‘아이 라이크 시카 바이옴 세럼’은 외부 자극으로 예민해진 피부의 진정 및 근본적인 피부 환경을 개선시켜 깨끗하고 건강한 피부로 가꾸어주는 미생물 세럼. 평균 모공의 1/400 크기의 ‘비피다발해용해물’과 ‘락토바이오닉애씨드’ 성분이 모공 사이사이를 촘촘히 채워 피부 장벽 강화에 도움을 주고, ‘시카 바이옴’ 성분이 민감해진 피부를 진정시켜 준다. 


저자극의 약산성 제품으로, 화해 20가지 유해성분 및 25가지 알러지 유발 성분을 포함하지 않으며 페타(PETA) 비건 인증까지 마쳤다.


 

◆ 자극은 덜고, 세정력은 높인 딥클렌징



3.헉슬리_클렌징 폼 딥 클린 %eb%9.jpg
헉슬리의 ‘클렌징 폼 딥 클린 딥 모이스트’

 

외부 유해 환경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면서 피부에 남아있는 오염물질과 노폐물들을 씻어내는 과정 역시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2중∙3중 세안법이 다시금 주목받으며 딥 클렌징이 뉴 노멀한 세안법으로 강조되고 있다. 피부 자극은 적게, 세정력 만큼은 확실한 클렌져가 필요한 요즘이다. 


헉슬리의 ‘클렌징 폼 딥 클린 딥 모이스트’는 부드럽고 쫀쫀한 거품이 모공에 끼인 노폐물과 먼지를 깨끗하게 흡착해주고, 선인장 추출물이 함유되어 보다 순하고 촉촉하게 세정에 도움을 주는 저자극 고보습의 클렌징 폼. 천연 유래 세정 성분을 담아 민감한 피부에도 순하고 촉촉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소량에도 풍성한 거품이 생성되어 우수한 세정력을 자랑하는 것이 특징이다. 


클렌징 후에도 유∙수분 밸런스를 유지시켜 피부 손상과 자극을 억제하는데도 도움을 준다.

태그

전체댓글 0

  • 2275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필(必)마스크 시대에 대응하는 ‘뉴 노멀’ 뷰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