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4(토)
 

영국 옥스퍼드 영어 사전(OED)에 '올해의 단어'로  '리즈(rizz)'를 선정됐다.


Screenshot 2023-12-05 at 07.30.30.JPG

 

연합뉴스에 따르면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지난 3일(현지시간) 올해의 단어로 사람의 마음을 잡아끄는 매력을 뜻하는 신조어 '리즈'가 선정됐다고 보도했다.


올해 영미권의 Z세대(1997∼ 2012년 사이에 태어난 세대)를 중심으로 유행한 단어 '리즈'는 사람을 휘어잡는 강한 매력을 뜻하는 '카리스마'(charisma)에서 파생돼 주로 이성이나 성적 대상을 향해 나타나는 매력을 의미해 '로맨틱 카리스마'(romantic charisma)의 준말이라는 해석도 있다.


문장에서 "그는 '리즈'를 갖고 있다"는 식의 명사형으로 주로 사용되지만 "매력·끼를 발산하다, 유혹하다"(rizz up)는 의미의 동사형으로 쓰이기도 한다.


Screenshot 2023-12-05 at 07.20.14.JPG
톰 홀랜드. 사진=톰 홀랜드 인스타그램 갈무리

 

OED에 따르면 지난해 처음 기록된 이 단어가 본격적으로 인기를 끌기 시작한 건 올해 6월 '스파이더맨' 역으로 유명한 영국 배우 톰 홀랜드(27)가 인터뷰에서 사용하면서다.


홀랜드는 당시 버즈피드와 인터뷰에서 "나는 '리즈'가 전혀 없다. 제한된 '리즈'만 있다"고 말했다. 이후 이 인터뷰 영상은 밈(meme·인터넷 유행 콘텐츠)으로 확산되면서 급속도로 퍼져나갔다. OED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리즈'의 사용량은 그 후 15배가량 늘어났다.


캐스퍼 그래스월 옥스퍼드 사전 대표는 올해의 단어 선정은 소셜 미디어가 언어의 변화 속도를 기하급수적으로 빨라지게 만들고 있는 현상을 반영했다면서 이 단어 자체에 사람을 끄는 '매력'(rizz)이 있다고 말했다.


그래스월 대표는 "이 단어가 소셜 미디어에서 비주류가 쓰던 신조어에서 주류 유행어로 옮겨온 이유는 그저 말하기 재미있기 때문"이라면서 "단어가 혀에서 뱉어질 때 함께 생겨나는 약간의 즐거움이 있다"고 말했다.


옥스퍼드 사전 '올해의 단어'는 영어를 사용하는 전 세계 국가의 뉴스 자료 등에서 수집한 220억개 이상의 단어나 문구로 활용도를 판단해 선정한다.


'리즈'와 함께 올해의 단어 후보로 오른 단어는 미국의 팝 스타 테일러 스위프트의 팬덤을 뜻하는 '스위프티'(Swiftie), 특정 제품의 판매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는 행위인 '디-인플루언싱'(de-influencing), 인공지능(AI) 프로그램에 입력하는 작업 지시나 명령을 뜻하는 '프롬프트'(prompt) 등이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484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옥스퍼트 올해의 단어 'rizz'...톰 홀랜드 '밈'으로 확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