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6(월)
 

 

마케팅·빅데이터 분석 전문 기관 NICE디앤알이 주요 여가, 취미 관련 앱의 이용 트렌드 조사 결과를 28일 발표했다. 


3554238800_20200826180119_6456622274.jpg


자체 모바일 앱 분석 서비스 앱마인더(appminder)를 활용해 2019년 7월부터 올해 7월까지의 월간 앱 이용 시간을 분석한 결과다. 


동영상 플레이어, 음악 감상, 웹툰 및 웹소설 같은 독서, 음악, 영화 감상 앱의 월간 이용 시간은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가 시행된 2020년 3월을 전후로 가장 길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야외 활동 대신 스마트폰을 활용한 여가, 취미 생활이 더 확대된 것으로 보인다. 


3554238800_20200826180126_3636508364.jpg


특히 동영상 플레이어 앱 이용 시간은 올 4월 기준 3.5배 증가(2019년 7월 대비)했으며 웹소설, e-book 관련 앱 이용 시간도 같은 기간 2배 이상 증가한 뒤 지속해서 유지 흐름을 나타냈다. 


올 7월 기준 이용자 특성 분석 결과, 동영상 플레이어 앱은 모든 연령층에서 고루 이용되고 있었으며 음악 감상, 웹툰, 웹소설 및 E-book 앱은 2030세대 이용자가 4050세대보다 더 많았다. 


특히 음악 감상, 웹소설·e-book 앱은 남성보다 여성 이용자가 더 많았지만, 웹툰 앱은 남성 이용자가 상대적으로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태그

전체댓글 0

  • 9544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19 시대, 취미·여가도 스마트폰 앱으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