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7(금)
 

16일 국내 한 방송에서 방송인 사유리가 자발적인 비혼모가 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6일 KBS의 보도에 따르면, 사유리는 지난 4일 일본에서 남자아이를 출산했다. 일본의 한 정자은행에서 정자를 기증 받아 엄마가 됐다. 


20130430153127_1270461064.jpg
일본인 방송인 사유리 사진=함께하는 사랑밭 제공

 

사유리는 KBS와 통화에서 "(병원에서) 자연임신이 어렵고, 당장 시험관을 하더라도 성공확률이 높지 않다고 하더라"며 자발적 미혼모가 된 이유를 밝혔다. 


사유리는 고심 끝에 결혼하지 않고 엄마가 되기로 결정했다. 다만 아기를 낳기 위한 이유로 결혼할 사람을 찾고 싶지도, 사랑하지도 않은 사람과 결혼을 하기도 싫었다고 했다. 


자발적 비혼모가 되기로 결심한 그는 한국에서는 결혼을 하지 않은 여성에게 정자를 기증해 주는 병원이 없어 일본에서 출산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사유리는 2007년 방송된 KBS 2TV '미녀들의 수다'에 출연하며 재치 있는 입담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관심을 모았다. 이후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쌓았다. 또 특유의 4차원 발언으로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871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자발적 비혼모 된 사유리 '일본서 득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