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0(금)
 

갑자기 기온이 떨어져 겨울이 실감나는 요즘, 학원이 밀집한 서울 강남구 대치동 인근의 한 편의점 안내문이 누리꾼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편의점 안내문에는 '어린이들은 물건을 사지 않아도 좋으니 따뜻한 가게 안에서 부모님을 기다려도 좋다'는 글이 써져 있다.


Screenshot 2021-12-16 at 08.07.07.jpg
편의점 안내문(사진출처=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

 

15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 '대치동의 어느 훈훈한 편의점'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사진 속 안내문에는 한 편의점의 유리창에 "어린이 여러분! 따뜻한 가게 안에 들어와서 부모님을 기다립시다. 과자는 사 먹지 않아도 됩니다"라고 적혀 있다.


한 누리꾼은 "제가 부모라면, 아이 따뜻한 곳에서 기다리게 해준 이 편의점에서 아이가 사고 싶은 것 하나 사주고 나오겠습니다"라는 댓글을 남겼다.


또 다른 누리꾼들도 "저 같아도 아이한테 초콜릿 하나 살까? 하고 물어볼 거 같다", "부모님이 와서는 고마워서라도 매출을 올려 주지 않을까"라는 등 칭찬을 쏟아냈다.  

전체댓글 0

  • 3715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추운 겨울 녹이는 '편의점 안내문' 화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