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0(화)
 

한동훈이 하는 것 없는 한동훈 밴드, '공중파 방송 데뷔하는 날, 공중파 방송 은퇴를 하겠다'라고 선언한 희소성 높은 소울 뮤직 밴드가 나타났다.


한동훈 밴드의 ‘Sunset Coast’ 앨%eb%b2.jpg
한동훈 밴드 앨범 커버. 이미지=디컴퍼니 제공

 

YB 윤도현, 배우 박호산과 정태우, 배구 선수 출신 방송인 김요한, 모델 조민호, 디자이너 요니P, 디바 출신의 이민경 등 각계 셀럽들이 앞다투어 SNS 상에서 추천하며 인기 급상승 중이다.


윤도현 인스타그램 캡처.jpg
윤도현 인스타그램 캡처

 

일반적으로 전인권 밴드, 윤도현 밴드처럼 밴드 앞에 붙는 이름이 보컬임과 동시에 리더인 경우가 많다. 간혹 그렇지 않은 경우라도 최소한 그룹 내에서의 포지션은 있다.


요니피 김요한 인스타그램 %e.jpg
요니피 김요한 인스타그램 캡처

 

하지만, 한동훈 밴드에서는 한동훈이 하는 일이 전혀 없다. 무대 위에서 멤버들과 함께 연주하지 않으며 황신혜 밴드의 황신혜처럼 유명인도 아니다. 더 충격적인 사실은 전문 뮤지션도 아니라는 점이다. 


정태우 박호산 인스타그램 %e.jpg
정태우 박호산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한동훈 밴드 언급 멘트

 

그렇기에 더더욱 리스너들의 흥미를 유발한다. 더불어 공중파 방송에 출연하는 날, 공중파 방송을 은퇴하고 라디오 방송에 출연하는 날 라디오 방송을 은퇴하겠다고 선언했다. 각 유형의 방송 플랫폼에 딱 1회 출연하고 난 후에는 더 이상 방송을 하지 않겠다는 것.


한동훈 밴드는 분명 신인 밴드지만, 신인으로 보기엔 멤버 경력들이 화려하다. 먼저 대한민국의 대표 국민 밴드로 불리는 YB 드러머 김진원이 스틱을 잡고 20년 차 재즈 보컬리스트 난아진이 마이크를 잡았다. 홍대에서 오랜 기간 활동해 온 (전)엘리자베스 타운의 기타&보컬 박일과 한국의 벤 하워드로 불리는 싱어송라이터 강석호가 베이스를 연주했다. 여기에 버클리 음대 출신의 비밀스러운 멤버 카를로스가 댄서로 참여한다.


신인이 방송에 출연하는 것도 쉽지 않은 일이지만 만약, 운(?)이 따라 방송을 타고 유명세를 얻었을 때에도 그 기회를 포기하겠다는 말과 같다.


과연, 방송 출연 이후 더 도약할 수 있는 기회를 접고, 그만두겠다고 한 그들의 앞날이 사뭇 궁금해진다.

전체댓글 0

  • 391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동훈 밴드?... '공중파 1회 출연 후 곧바로 은퇴 선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