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8(토)
 

일본의 유명 남녀 배우가 두달 사이에 잇따라 극단적 선택을 하면서 일본 열도는 물론 국내 팬까지도 안타까워 하고 있는 가운데 이 두 배우가 최근 함께 찍은 사진이 공개됐다.


DC82C55D-7957-48B0-952E-053BB9952223.jpg
9월 27일 사망한 타케우치 유코(왼쪽)와 7월18일 사망한 미우라 하루마가 함께 찍은 사진. 출처=인터넷커뮤니티 더쿠

 

일본의 남자 배우 미우라 하루마가 지난 7월 18일 사망한데 이어  9월 27일 타케우치 유코 마저 극단적인 선택을 했는데 이들 배우의 유작은 공교롭게도 지난 7월 공개된 영화 '컨피던스 맨 JP공주 편'이었다.


올해로 40 세인 타케우치 유코는 도쿄도 시부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서는 없었다. 앞서 자살을 택한 미우라 하루마도 유서가 없었다.


일본 영화 관계자는 "타케우치 씨는 미우라 하루마 씨와도 절친했던 것 같다. 미우라의 죽음이 타케우치에게 충격을 준 것인지도 모른다"라고 말했다.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이후 타케우치 씨는 2005년에 가부키 배우 나카무라 시도 씨(48)와 결혼해 같은 해 장남을 출산했고 2008 년에 이혼했다.


이후 지난해 2 월에 나카바 야시 씨와 재혼해 올해 1 월 하순께 도내의 병원에서 둘째 남아를 출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675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잇단 사망 충격… 일본 남녀배우가 나란히 찍은 한컷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