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17(금)
 

부산교통공사 직원이 술 취한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됐다.

 

부산경찰청은 준강간 혐의 등으로 부산교통공사 직원 A씨를 구속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은 이달 7일 발부됐다.


A씨는 지난달 19일 오후 부산도시철도 한 역사 안에서 술 취한 여성을 부축해준다며 집까지 따라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도시철도를 관리하는 부산교통공사 소속인 A씨는 범행이 일어난 역사와는 다른 역사를 담당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이 있던 날도 근무시간은 아니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부산교통공사 측은 A씨에 대한 기소가 이뤄지면 직위해제 후 내부 절차에 따라 징계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280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교통공사 직원, 지하철 만취여성 성폭행 혐의로 구속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