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서울 강남구 개포동 '개포자이 프레지던스'(개포주공 4단지 재건축) 단지의 입주가 유치원 관련 소송으로 인해 중단됐다.


Screenshot 2023-03-12 at 20.46.40.JPG
12일 개포자이 프레지던스 단지 입주지원센터에 소송으로 인한 입주 중단 관련 공고문이 붙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달 말부터 입주가 시작됐던 개포자이 프레지던스 단지 입주지원센터에 소송으로 인한 입주 중단 관련 공고문이 붙었다.


12일 정비업계 등에 따르면 해당 단지 조합 측은 전날 조합원 상대 공지를 통해 "이달 13일부터 24일까지는 열쇠 불출(지급)이 불가해 입주를 할 수 없게 됐다"고 밝혔다.


재건축 전부터 단지 안에 있던 경기유치원이 보상을 요구하며 서울행정법원에 오는 24일까지 준공인가 처분 효력정지를 신청했고, 법원은 이를 받아들인 것이다.


이에 강남구청은 지난 10일 조합에 입주 중지 이행 명령을 내렸다. 조합 측에 의하면 시공사인 GS건설도 이달 13일부터 열쇠 불출을 할 수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Screenshot 2023-03-12 at 20.46.50.JPG
개포자이 프레지던트. 사진=GS건설 제공

 

개포자이 프레지던스는 3375가구의 대단지로, 지난달 28일부터 입주를 시작해 현재까지 800여가구가 입주를 마쳤다. 열쇠 불출이 불가한 오는 24일까지 입주를 예정했던 가구는 400여가구다.


법원은 오는 17일 변론기일을 열고, 오는 24일까지 개포자이 단지 내 유치원 관련 소송의 최종 결정을 내릴 예정이다.

전체댓글 0

  • 0811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개포자이' 유치원 보상 문제 소송으로 입주 중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