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4(화)
 

여자프로배구 선수였던 고유민 씨의 사망소식을 전해들은 배구관련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자살 이유로 '악플' vs '코치진 갈등'간의 썰전이 치열하다.



20200801134332_czyiyryo.jpg
사진출처 : 고유민 선수의 인스타그램

 


애초에 고유민 선수가 사망 뉴스가 전해질때는 악플러들로 인해서 고유민씨가 힘들어했고 우을증이 있는데 악성댓글이 영향을 줬을 것이라는 분위기였다.


하지만  MBC가 고유민 선수가 평소 심경을 적었던 메모장을 입수하고 이를 보도하면서 고유민씨가 악플보다는 코치진과 스태프의 횡포쪽으로 괴로워했을 것이라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게다가 유족들은 코치진과의 갈등, 일부 현대건설 팬의 악성 댓글로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밝히면서 책임소재에 대한 논쟁은 더욱 가열되는 상황이다. 


스태프쪽의 문제를 주장하는 누리꾼들은 "올해초 팀 내부 사정으로 고유민 선수를 수비를 전담하는 리베로 자리로 옮겼기 때문에 실수를 할수 밖에 없었고 이에 따라 악플을 받게 했으니 감독과 스태프에게 책임이 있다"고 했다.


한편 일부 네티즌들은 "프로스포츠 세계에서 감독과 스태프에게 문제를 지적하는 것은 지나치다. 이미 탈퇴한 선수의 사망을 놓고 감독과 스태프에게 책임을 묻는다면 모두가 자유롭지 못할 것"이라면서 "여러 복합적인 이유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을 놓고 확인되지 않은 추측으로 책임자를 찾아 응징하려는 태도는 섣부르다"라고 지적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25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악플' vs '코치진 갈등' 고유민 선수 자살 이유 대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